Logedmember 0
Total 157articles, 1/8page

   name
  지현(2006-12-05 05:17:58, Hit : 680,) 
   homepage
 http://bkwangsa.com
   subject
 전생에과녁을 세우지않았다면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

버찌



그대들이
과녁을 세우지 않았다면 화살이 와서
꽂히지 않았을 것이다.

전생에 쌓아온 악업이 과녁으로 세워졌기 때문에
금생에 해악의 화살이 와서 꽂히는 것이다.

만약 우리가 또 다시 나쁜 짓과 악담으로 과녁을 만들어 세우면
앙갚음의 화살이 또 날아와 꽂히게 될 것이다.

과녁은 우리 자신이 세우고 있는 것이다.

화살은 우리 자신의 해악 행위에서 날아온다는 것을 깊이 인식하고
남에게 노여움을 품지 말며 타인에 대한 자비심을 늘 보내라.

그리하면 집안이 편안히 갈아 앉을 것이며
나의 선심善心으로 주위가 밝아 질 것이다.  






no
c
subject
name
date
hit
공지   ▒신묘장구대다라니 영험담▒  지현  2004/02/27 1519
 156   죽음에 초연한 자세도 삶의 한 부분  度依 2015/09/11 123
 155   업은 짓는 대로 받는다  度依 2015/08/27 125
 154   연기법(의존적 발생의 법)붓다다사 빅쿠 법문  度依지현 2011/08/07 411
 153   장엄염불  度依지현 2011/08/07 399
 152   불기2555년 부처님오신날 종정예하 봉축 법어  度依지현 2011/04/28 390
 151   아버지의 등을 밀며  度依지현 2011/02/01 473
 150   행복한 미소로 추위 잘이기시길  度依지현 2011/01/16 472
 149   생활 속의 지장기도  지현 2010/06/02 598
 148   생활속의 지장기도  지현 2010/03/23 630
 147   파도를 모르는 바다처럼 생각 버리고 오직 할 뿐  지현 2010/03/22 571
 146   지상법문 - 약천사 회주 혜인 스님법문  지현 2009/07/19 704
 145   마음공부가 절실히 요청된다.  지현 2009/07/18 642
 144   혜수선사  지현 2009/06/26 756
 143   옴마니반메훔  지현 2007/05/10 960
 142   동지의 현대적 의미  지현 2006/12/22 760
 141   죽음이라는 것은  지현 2006/12/14 739
 140   애욕의 흐름을 끊어 건너라  지현 2006/12/08 675
    전생에과녁을 세우지않았다면  지현 2006/12/05 680
 138   신묘장구대다라니의 공덕  지현 2006/04/15 903

1 [2][3][4][5][6][7][8]
 

Copyright 1999-2022 Zeroboard / skin by FEVERISH MEMBERSHIP™